티스토리 뷰

낡은 일기장/일상다반사

우쿨렐레

어린양 Lami 2014.04.29 05:04


풍만이 칠판 그리던 날 따라가 가지고 놀았던 노란 우쿨렐레.
재미있긴 한데 손가락이 많이 아프더라...
집에 돌아오니 손 끝에 가볍게 멍이 들어있었다.



사진이 몇 장 없어 아쉬웠는데 너굴양이 예쁘게 그려주었다. ♥

'낡은 일기장 > 일상다반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어느 맑은 날  (2) 2014.05.04
오늘은 휴식  (0) 2014.05.02
우쿨렐레  (0) 2014.04.29
마포대교  (0) 2014.04.26
아이콘 : 나비효과  (0) 2014.04.23
이상해요  (0) 2014.04.17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