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

고난은 하나님께 기도하라는 경보음과 같아요.



기도할 때 마냥 요구사항을 말하며 떼를 쓰는게 아니라 먼저 하나님의 말씀을 들어야해요.



물론 어리광을 부리며 억지를 쓰더라도 일단 들어두기는 하십니다.

어떻게 답을 주실지는 아직 모르지만요.


'꿈꾸는 어린 양 > 이야기가 있는 그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의 은총으로 나아가라  (0) 2018.06.14
이렇게 기도하라 13  (0) 2018.05.25
이렇게 기도하라 08  (0) 2018.05.09
집에 가자  (0) 2017.04.02
키아랑 레미랑 3  (0) 2014.07.08
키아랑 레미랑 2  (0) 2014.07.07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