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




(호 1:1) 웃시야와 요담과 아하스와 히스기야가 이어 유다 왕이 된 시대 곧 요아스의 아들 여로보암이 이스라엘 왕이 된 시대에 브에리의 아들 호세아에게 임한 여호와의 말씀이라


호세아는 북쪽 선지자. 

이 기록의 순서는 왜 유다(남) > 이스라엘(북)인가.

비록 북이스라엘에 몸을 담은 선지자이나 오실 그리스도의 정통성을 남유다로부터 앙망하고 찾고있기 때문이다. 이 한 줄이 그의 신학을 담고있다.

온 민족과 백성이 염원하는 그리스도에 대한 소망을 담고있다.


(호 1:2) 여호와께서 처음 호세아에게 말씀하실 때 여호와께서 호세아에게 이르시되 

너는 가서 음란한 여자를 맞이하여 음란한 자식들을 낳으라 

이 나라가 여호와를 떠나 크게 음란함이니라 하시니


고멜: 끝. 끝장. 이는 이스라엘의 영적인 상태를 유비하는 인물.

현재 이스라엘은 유례없는 태평성대를 누리고있었다. 그런데 이 때 하필 호세아라는 선지자를 통해 이런 슬픈 사랑이야기를 하게하신 의도는 무엇인가. 이는 이스라엘이 처해있는 영적 상태이다. 허기지고 곤고할 때에는 하나님께 들러붙어있으나 편안하니 영적으로 상태가 무너졌다.


구약의 호세아: 여호수아. 원문에는 같은 이름이다.

이 이름이 신약으로 넘어가면 예수스. 구원자.


1. 투명인간 취급받는 하나님


하나님은 이스라엘의 장구한 역사속에 늘 passing되었다. 

우리는 우리 일상에서 하나님을 이렇게 취급하고있지 않나.


(호 3:1) 여호와께서 내게 이르시되 

이스라엘 자손이 다른 신을 섬기고 건포도 과자를 즐길지라도 여호와가 그들을 사랑하나니 

너는 또 가서 타인의 사랑을 받아 음녀가 된 그 여자를 사랑하라 하시기로


역사적 명령이자 숙명. 

포도: 성경에서 이스라엘 백성들을 의미하는 상징으로 많이 등장한다. 기쁨을 의미한다.

건포도: 그 포도를 따서 식초에 묻혀 말린 것. 이를 우상에게 제물로 바친다. 비틀린 신앙고백의 재료이며 이를 가져다 즐거이 양식으로 삼는 것.

이런 하나님의 마음을 알기에 선지자는 순종했다.


2. 정성보다 정답이다


(호 3:2) 내가 은 열다섯 개와 보리 한 호멜 반으로 나를 위하여 그를 사고 


하나님이 우리에게 원하시는 정답이 있는데 우리는 그 중점을 잘못 맞추곤 한다.


(롬 10:2) 내가 증언하노니 그들이 하나님께 열심이 있으나 올바른 지식을 따른 것이 아니니라


은으로 환산 시 30 세겔.


(출 21:32) 소가 만일 남종이나 여종을 받으면 소 임자가 은 삼십 세겔을 그의 상전에게 줄 것이요 소는 돌로 쳐서 죽일지니라


레위기 27:1-4

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

이스라엘 자손에게 말하여 이르라 만일 어떤 사람이 사람의 값을 여호와께 드리기로 분명히 서원하였으면 너는 그 값을 정할지니

네가 정한 값은 스무 살로부터 예순 살까지는 남자면 성소의 세겔로 은 오십 세겔로 하고

여자면 그 값을 삼십 세겔로 하며


마태복음 27:9

이에 선지자 예레미야를 통하여 하신 말씀이 이루어졌나니 일렀으되 그들이 그 가격 매겨진 자 곧 이스라엘 자손 중에서 가격 매긴 자의 가격 곧 은 삼십을 가지고


종의 값이 30. 예수님도 30에 팔리셨다. 우리를 살리기 위해 종의 옷을 입고 오셨다.

보리 한 호멜 반. 히브리인들중 가장 가난하고 비천한 사람들이 먹은 음식의 종류와 분량이다. 

베들레헴. 예수님이 이 땅에 보리떡으로 오셨다. 생명의 떡으로. 


3. 신앙은 차선책이 없다


(호 3:3) 그에게 이르기를 

너는 많은 날 동안 나와 함께 지내고 음행하지 말며 다른 남자를 따르지 말라 

나도 네게 그리하리라 하였노라


레위기: 내가 거룩(헌신)하니 너희도 거룩(헌신)하라.

나는 너에게 전부를 주었다. 사랑의 속성 반영.

"하나님 이게 전부입니다-"

'꿈꾸는 어린 양 > 이야기가 있는 그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의 은총으로 나아가라  (0) 2018.06.14
이렇게 기도하라 13  (0) 2018.05.25
이렇게 기도하라 08  (0) 2018.05.09
집에 가자  (0) 2017.04.02
키아랑 레미랑 3  (0) 2014.07.08
키아랑 레미랑 2  (0) 2014.07.07
TAG
, , , , ,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