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낡은 일기장/일상다반사

발목

어린양 Lami 2017.09.05 04:03


처음 다쳤을 때는 건드리기만해도 아파서 걱정도 많이 했는데;



슬슬 돌아다닐 정도는 나아졌네요.

얼른 나아서 또 여기저기 맛난것도 먹고 예쁜 풍경도 찍으러 다니고싶어요 ㅎㅎ

신고

'낡은 일기장 > 일상다반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LiveRE: 티스토리 아이디가 없어도 괜찮아요  (5) 2017.09.08
티스토리 초대장 배포  (19) 2017.09.05
발목  (0) 2017.09.05
구름  (0) 2017.08.20
하늘  (0) 2017.08.15
안녕  (0) 2017.08.09
댓글
댓글쓰기 폼